본문 바로가기
제태크/주식

지속성장 가능한 우량주 실적주, 네이버 (Naver) 기업 분석

by 다양한, 재미있는, 일상의 Well스토리 2021. 7. 26.

안녕하세요. 오늘은 실적도 좋으면서 지속성장이 가능한 우량주인 네이버(Naver)에 대해서 분석을 해보려고 합니다. 최근 예상치에 부합하는 호실적을 내고, 쇼핑과 서치 플랫폼, 커머스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는 네이버. 투자 가치가 있는지 같이 공부해봐요.

 

 

 

지속성장 우량 실적주, 네이버 (Naver)

네이버 기업개요

네이버는 우리에게 가장 친숙한 포털 서비스입니다. 국내 1위 포털 서비스를 기반으로 광고, 쇼핑, 디지털 간편 결제 등의 사업을 영위하고 있고, 공공/금융 분야를 중심으로 클라우드를 비롯한 다양한 IT 인프라 및 기업향 솔루션을 제공 및 확대해가고 있어요. 뿐만 아니라, 웹툰, Zepeto, V LIVE 등 다양한 콘텐츠 사업을 제공해서 사업을 글로벌로 확장해가고 있는 ICT(정보통신기술) 기업입니다. 하루에 한 번은 들어가는 플랫폼이죠.

  • 시가총액: 74조 2,471억 원
  • 시가총액 순위: 코스피 3위
  • PER: 4.60배 / EPS: 98,182원 (21년 3월 기준)
  • 목표주가: 534,545원 (현재 주가: 452,000원)

집중 포인트

  • 21년 2분기 실적, 기대치 부합하는 호실적
  • 네이버 쇼핑, 양호한 성장세
  • 하반기 커머스, 중장기 콘텐츠 사업 성장 가능성 긍정 평가

 

 

 

21년 2분기 실적, 기대치 부합하는 호실적

21년 2분기 실적 리뷰
21년 2분기 실적 리뷰

21년 2분기 네이버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각 1.6조 원(작년 동기 대비 +30.4%), 3,356억 원(작년 동기 대비 +8.9%)로 컨센서스(매출액 1.6조 원, 영업이익 3,271원)에 부합하는 양호한 실적이었어요.

 

 → 서치플랫폼 매출액: +8,260억 원 (+21.8% YoY)

 → 커머스 매출액: +3,653억 원 (+42.6% YoY)

 → 핀테크 매출액: +2,326억 원 (+41.2% YoY)

 

검색광고는 검색 품질과 광고 효율 개선으로 실적에 반영이 되었고, 디스플레이 광고 매출액은 스마트채널 등의 성과형 광고 호조세가 지속됐어요. 2분기 네이버페이 결재액도 9.1조 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무려 47%나 증가하였고, 후불 결제, 우리은행 대출, 내자산관리 서비스 등으로 금융 역량 또한 강화하고 있습니다. 영업이익률은 20.2%로 4% YoY 하락했으며, 주식보상비(+100% YoY)와 마케팅비(+53.4% YoY)의 증가에 의한 것으로 보입니다. 세전이익은 관계회사 투자 및 펀드평가 이익, A홀딩스 지분법 이익으로 123.7% YoY 증가한 6,471억 원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네이버 쇼핑, 양호한 성장세

네이버페이 거래액 및 브랜드 스토어 수
네이버페이 거래액 및 브랜드 스토어 수

21년 네이버쇼핑 거래액은 42.9% 증가한 40조 원으로 상반기 네이버페이 거래액이 17.5조 원이었다는 점을 감안하면 충분히 달성이 가능해 보입니다. 스마트 스토어 판매자수는 46만 개로 작년 동기 대비 32% 증가했고, 4월 45만개였다는 점을 감안하면 성장세는 양호하다고 볼 수 있어요. 브랜드 스토어 수도 20년 6월 대비 443개가 증가해 6월 집계로 453개로 45.3배나 증가한 것으로 확인됩니다. 2분기 브랜드 스토어 453개의 거래액은 전년도 동기 대비 5배 성장했습니다.

 

브랜드 스토어, 쇼핑 라이브 등이 고르게 성장하면서 7월의 NFA(Naver Fulfillment Alliance, 온라인 풀필먼트 데이터 플랫폼: 인공지능 기술력을 이용해 물류 데이터 분석, 사업자별 물류 수요예측 등의 기능을 제공하는 서비스), 8월의 머천트 솔루션, 구독 서비스, 21년 4분기에 나올 이마트 장보기 등이 오픈하며 국내 전자상거래 시장에 대한 지배력은 막대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브랜드 스토어 거래액은 위에서 말씀드린 것과 같이 작년 동기 대비 5배, 쇼핑 라이브는 국내 라이브 커머스 시장 점유율 50% 이상, 매출액은 17배나 증가하였습니다. NFA에 대한 판매자들의 반응도 좋아서 연말까지 150~200개 파트너사의 익일 배송을 원활하게 제공하기 위한 안정화 작업을 진행 중에 있다고 합니다.

 

하반기 커머스, 중장기 콘텐츠 사업 성장 가능성 긍정 평가

하반기 커머스와 콘텐츠 신규 사업 성과가 기대되고 있는 상황에서 네이버는 CJ대한통운과 풀필먼트 Capa를 지금 수준에서 10배 규모인 20만 평으로 증설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22년부터는 생필품, 신선식품 등 빠른 배송 요구가 큰 종류의 판매자 중심으로 서비스를 강화할 것이라고 하네요. 위에서 언급한 머천트 솔루션은 판매자를 위한 통합 솔루션으로 구매에서 결제, 고객 및 데이터 관리, 사업 분석 전 과정 포트폴리오를 구축해서 셀러의 구조적 성장을 도울 수 있는 플랫폼입니다.

 

콘텐츠 사업을 위한 투자에도 네이버는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습니다. 6월 말에 왓패트 웹툰 스튜디오를 설립하여 10억 건 이상의 원천 IP를 보유하게 되었다고 하니, 웹툰 시장의 규모 또한 커질 것으로 보입니다. 이를 이용해서 글로벌 파트너사들과 오리지널 콘텐츠를 공동 제작해서 1천억 원 규모 펀드를 조성해서 IP 영상화, 출판화를 진행 중에 있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아직까지 왓패드는 광고와 구독 서비스 모델만 적용이 되는데, 추후 웹툰 플랫폼 수익모델을 적용할 때는, 추가적인 외형 확장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평가된다고 합니다.

 

 

 

투자자별 매매동향

투자자별 매매동향
투자자별 매매동향

네이버의 투자자별 매매동향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외국인은 최근에 주가가 많이 오른 후 지속적으로 매도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외국인이 뱉어내는 물량을 기관이 받아주고 있어 주가는 지속적으로 우상향 중인 것을 확인할 수 있죠. 실적은 준수하기 때문에 외국인과 기관의 주가 영향을 감안하고도 투자하기에는 좋은 종목이라고 개인적으로 판단됩니다.

 

차트

네이버 월봉/주봉/일봉
네이버 월봉/주봉/일봉

네이버의 월봉/주봉/일봉 차트를 보도록 하겠습니다. 월봉을 보면 19년 중반부터 꾸준하게 수급이 들어오면서 크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코로나와 맞물리면서 네이버의 각종 플랫폼이 부각되고 가치가 재평가되면서 20년도엔 수급이 크게 들어왔습니다. 20년 초반 대비 현재 3배 정도 주가가 상승한 것으로 확인이 됩니다. 주봉을 보더라도 20, 60, 120일 평균선이 준수하게 우상향하고 있습니다. 60일선 아래로 떨어지지만 않는다면 지속적인 성장은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6월 말에 큰 수급이 들어오면서 일봉 차트에 나오는 것처럼 큰 주가 상승이 보였고, 수급과 실적이 맞물리며 지속적인 성장을 하고 있습니다.

 

오늘은 지속성장 가능한 우량주 실적주 네이버에 대해서 분석해보았습니다. 이미 대기업이고 출중한 실적을 가졌지만, 여전히 성장할 가능성이 있고, 진출한 플랫폼이 다양하게 있기때문에 아직도 투자할 여지는 충분히 있다고 개인적으로 판단이 됩니다. 오늘도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다른 저평가 우량주, 실적 우량주 살펴보기

 

 

기대되는 실적 우량주 현대차 기업 분석 총정리

안녕하세요. 오늘은 나날이 실적이 좋아져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우량주 현대차에 대해서 기업 분석해보려고 합니다. 21년 2분기 역대 최대 연결 매출을 기록했고, 초과 수요 영업환경 지속과 성

blackcarrot.tistory.com

 

 

2차 전지 소재시장 도입, 실적도 좋은 SK머티리얼즈 기업분석

안녕하세요. 오늘은 요즘 상당히 핫한 SK 머티리얼즈에 대해서 기업 분석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최근에 2차 전지 소재 시장에도 도입하는 SK머터리얼즈인데요. 지금 주가가 많이 올랐음에도 불구

blackcarrot.tistory.com

 

 

2021년 저평가 우량주 건강기능식품 국내 1위 기업, 노바렉스 기업분석

안녕하세요. 오늘은 저평가 우량주 중 하나인 노바렉스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노바렉스는 건강기능식품을 제조하고 판매하는 기업으로 국내 1위 기업입니다. 같이 공부해보도록 해

blackcarrot.tistory.com

 

반응형

댓글0